서브메뉴

“꿈, 열정, 에너지 가득한 복지실습장학생들의 이야기”

복지실습장학생들은 예비사회복지사로 성장하기 위하여 매일 그날의 교육내용을 정리하고 이에 대한 자신의 의견과 생각을 정리하고 있습니다.

사회복지사로의 꿈을 펼칠 복지실습장학생들을 응원해주세요!

2021년 8월 2일 (월) 실습일지 박효빈

2021.08.02

  • 작성자 박효빈
  • 조회수 105
  • 학교 이화여자대학교
  • 실습일 2021-08-02
  • 실습내용 09:30 – 12:00 최종평가 준비, 롤링페이퍼 작성
    12:00 – 13:00 점심 식사
    13:00 – 15:30 최종평가 준비
    15:30 – 16:00 개별면담(이해송 대리)
    16:00 – 17:00 최종평가 준비
    17:00 – 18:00 종료 피드백(이해송 대리)
  • 첨부파일 8월 2일 승가원 실습일지_박효빈.hwp

<최종평가 준비>

내일 있을 최종평가를 계속 준비했다. 주말 동안 PPT를 만들어서 오늘 실습실의 큰 스크린으로 띄어 보았는데, 내가 사용한 글자색들이 화면에 띄워보니 잘 안보이는 문제가 발생했다. 이 문제를 빨리 발견해서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을 했다. 글자 색을 변경하고 발표 연습을 하기 시작했다. 저번 중간평가 때와 마찬가지로 정해진 시간 안에 발표를 다 끝마치지 못 할까봐 걱정이 많았다. 중간평가 때보다 더 전하고 싶은 말이 많아서 그런지 시간도 훨씬 더 많이 넘어갔다. 남은 시간 동안 문장을 최대한 간결하게 바꾸어서 시간에 잘 맞추는 발표를 만들고 싶다. 내일이 정말 승가원에서의 마지막 시간이고, 최종평가는 승가원에서 하는 마지막 활동인데, 끝까지 최선을 다해서 후회 없는 하루를 만들고 싶다. 실습생 5명 모두 끝까지 잘 마쳤으면 좋겠다.

 

<롤링페이퍼 작성>

한 달 동안의 실습을 마무리하며 실습생들과 롤링페이퍼를 작성했다. 만약 함께하는 4명의 실습생들이 없었다면 실습을 어떻게 완료했을까 생각할 정도로 정말 고마운 동료들이었기 때문에 그 마음을 담아 진심으로 롤링페이퍼를 썼다. 오랜만에 쓰는 롤링페이퍼라 매우 어색한 느낌이었지만 이런 기회로나마 말로는 전하지 못했던 마음을 전할 수 있어서 뜻깊은 시간이라고 생각한다. 롤링페이퍼에 썼던 것처럼 5명 실습생 모두 실습이 끝나고도 계속 연락을 하며 소중한 관계를 잘 이어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

 

<개별 면담>

이해송 대리님과 함께 1:1 면담을 실시하였다. 그동안의 실습에 대해서 함께 되돌아보고 얻은 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았다. 대리님이 나는 충분히 잘할 수 있는 사람인데 자신감이 너무 부족한 것 같다는 말씀을 해주셨다. 나도 그 점에 대해 잘 알고 있었지만 어떻게 개선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 하지만 오늘 면담을 하면서 제 3자를 통해 충분히 잘 하고 있고, 좋은 능력을 지녔다는 말씀을 들으니까 저절로 자신감이 채워지는 것 같았다. 앞으로 내 자신에게 너무 엄격하게 하기보다는 할 수 있다라는 생각을 가지고 당당하게 모든 것에 임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종료 피드백>

목요일, 금요일에 작성했던 실습일지에 대한 피드백을 받았다. 목요일에 조별 발표를 하고 나서 일지를 쓴 내용에 아쉬움이 많이 묻어있는 것 같다고 하셔서 내가 너무 감정적으로 일지를 쓴 것 같아 조금 부끄러웠다. 그 당시에는 조별 발표를 더 잘할 수 있었는데 그러지 못한 것에 대해 너무 아쉬워서 감정적으로 일지를 작성한 것 같다. 일지를 쓸 날이 내일밖에 남지 않긴 했지만, 실습이 다 끝나고 읽어보았을 때 어떠한 점을 배웠는지, 무엇을 얻을 수 있었는지를 객관적으로 잘 읽힐 수 있도록 끝까지 담백하게 일지를 잘 쓰며 유종의 미를 거둬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정기후원신청